kt telecop
1 전체메뉴 2
텔레캅소식

2018-02-07

설 앞두고 ‘2017년 사건사고리포트’ 발표

보안전문기업 KT텔레캅(사장 엄주욱)이 작년 한해 동안의 출동데이터를 분석한 ‘2017년 사건사고리포트’를 발표하고, 설 연휴기간인 2월 13일부터 20일까지를 특별활동 기간으로 정해 각종 범죄 예방을 위한 ‘설 안심보안서비스’를 제공한다.

 

KT텔레캅에 따르면 가장 많이 일어나는 사고유형은 도난, 파손, 화재 순으로, 특히 도난이 전체 사고의 60%를 차지했다. 도난의 경우 출입문을 통한 침입(63%)이 가장 많았고, 창문(23%)이 그 뒤를 이었다. 상대적으로 접근이 쉬운 문과 창문을 통한 침입이 높은 비율을 차지해 도난예방의 가장 기본인 문단속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.

 

특이사항으로는 화재의 경우 발생률은 도난사고의 7분의 1에 불과했지만, 평균 피해액은 도난보다 약 140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. 발생빈도는 낮지만 한번 발생하면 그 피해가 커 각별한 주의가 요망된다.

 

KT텔레캅은 설 연휴 동안 집이나 매장을 비운 고객을 대상으로 순찰활동을 강화하고, 이 기간 중 보안시스템 해제 발생 시 안심문자 등으로 고객에게 통보해주는 안심보안서비스를 제공한다. KT텔레캅 고객이라면 누구나 고객센터(☎1588-0112)를 통해 신청해 이용할 수 있다.